0
552

어떤 길도 쉬운 길이라는 것은 없다.

지금은 방향을 찾지 못하고 혼란스러울지 모르지만

겨울이 지나면 봄이 오듯, 그리고 달리는 기차가 그러하듯

우리는 이 혼란스러운 구불구불한 길을 지나 언젠가 목적지에 도착할 것이다.

따라서

우리의 목적지를 알기 위해서도, 목적지에 도달하기 위해서도

우리는 이 길을 망설이지 않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.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